Skip Navigation

국방소식

보도자료

국방부 장관 주재 '주요지휘관 화상회의' 개최
□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오늘(8월 11일), 육군·공군 참모총장 이·취임 행사를 마친 후 육군본부 지휘통제실에서 ‘주요지휘관 화상회의’를 갖고, 전군의 대비태세를 확인하였다.

□ 작전현황을 보고받은 송 장관은 먼저, “최근 북한이 ‘서울 불바다’, ‘괌 주변 포위사격’ 등 망발을 일삼으며 위기를 고조시키는 것은 한미동맹과 국제사회에 대한 심각한 도전”이라고 규정하고,

□ “북한 핵·미사일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 우리 군의 최우선 임무”라고 강조하였다.

□ 또한, 송 장관은 “북한이 최근 전략적 도발을 지속하고 있으나, 성동격서식의 전술적 도발도 언제든지 자행할 수 있기 때문에 강력한 힘으로 즉각적이고 단호하게 응징할 수 있도록 빈틈없는 대비태세를 유지할 것”을 지시하였다.

□ 이어서 송 장관은 육·해·공군, 해병대로부터 공관병, 편의·복지시설 관리병 등 비전투분야 병력운용 실태를 보고받고, 대책을 논의하였다.

□ 이 자리에서 송 장관은 8월 9일 대장 진급 및 보직신고 시 문재인 대통령의 말씀을 인용하여 “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장병들이 국가와 오로지 전투임무에만 전념하도록 해야 한다”고 하면서,

□ “장병의 인권과 인격이 존중받는 군대가 국민이 신뢰하는 진정한 강군”이라고 강조하고, “모든 장병이 각자의 역할에 충실하고, 그 역할이 존중받는 민주적인 군대를 만들어 갈 것”을 당부하였다. 끝.
  
보도자료 페이지 만족도 평가
담당부서 :
정책홍보담당관
전화번호 :
02-748-5525
대표전화 :
1577-9090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?

의견쓰기